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2010.09.03 13:41

통합창원시가 배워야 할 창조적 도시디자인 사례 (10)-키타큐슈


통합창원시가 배워야 할 창조적 도시디자인 사례

(1) 8년동안 만든 도시계획-도쿄 도심재개발 
(2) 도시정비계획 수립후 협의만 10년, 독일 에슐링겐
(3) "빌바오 효과"... 15년전 예견된 성공사례
(4) 민관협력으로 성공한 토리노의 도심 재개발 정책
(5) 도시의 색채는 작은 안내서에서 부터... '오다와라의 경관색채계획'
(6) 프랑스 신도시 '라데팡스', 알고보면 그 시작은 1958년 부터
(7) 40여년 동안 바람길 만들어 대기오염 극복한 슈투트가르트, 또 앞으로의 도전
(8) 작은계획(하천정비)을 시작으로 큰 그림(도시계획)을 완성하다.
    '물의 도시 오사카'

(9) '미나토 미라이 21'은 20세기 중반에 세워진 계획?
(10) 23년동안 10개의 다리를 10가지 각기 다른 테마로 만드는 도시, 들어보셨나요?
(11) 25년만에 완성된 하펜시티(함부르크) 프로젝트


키타큐슈시에서는 개발보다는 '역사와 자연'을 키워드로하여 도시재생을 추진했습니다.
1985년부터 도시경관조례를 시행했는데, 이는 경관법이 제정된 2004년보다 20여년이나 앞서 도시경관향상에 적극적이었던 것입니다.


경관만들기의 중요한 사업으로 '무라사키강 마이타운 마이리버(My Town, My River) 정비사업'이 있는데, 이에 '역사와 자연'을 중심으로 전개한것입니다.

키타큐슈에서 가장 긴 강인 '무라사키강'은 시 중심부를 흐르고 있는 좁은 하천이었습니다.
1953년에 큰 비로 시내가 침수되면서 대대적인 정비가 요구되었고, 키타큐슈시의 경제적 힘을이루고 있던 산업시설들이 환경오염을 초래하기도 하였습니다.

이러한 환경문제를 해결하고 큰비에도 견디기 위한 대대적인 하천정비 사업이 '무라사키강 마이타운 마이리버 정비사업'입니다.

무라사키강 마이타운 마이리버 정비사업에서 무엇보다 중요하게 다루어진 부분은 다리의 정비와 건설, 그리고 수변공간(Waterfront)을 정비하는 것이었습니다. 무라사키강은 하천 폭이 상류보다 하류가 좁아져 홍수가 일어나기 쉬운 구조였습니다.  특히 1953년의 홍수로 인해 시내까지 침수가 되면서 홍수조절능력을 갖도록 하는 것이 중요하였습니다.

하천의 폭을 넓히는 과정에서 기존의 다리를 대체할 수 있는 새로운 다리의 건설이 요구되었으며, 노후한 다리에 대해서는 경관개선(정비)도 필요하였습니다.


필요에 의해 정비되고 건설되는 다리라 할지라도, 키타큐슈시에서는 새로이 정비되는 수변공간과 다리의 경관개선을 통해 이를 시의 상징적인 공간으로 바꾸었습니다.
특히 도심부의 무라사키강을 횡단하는 10개 교량은 단순한 도로의 연장이 아니라 바다, 불, 나무, 돌, 물새, 달, 태양, 철, 바람, 소리의 10가지 요소를 테마로 디자인하여 관광적 요소로 활용하기도 하였습니다.

특히 이 사업은 1990년에서 2011년으로 무려 23여년의 기간에 걸쳐 각기 다른 테마로 만들어 졌다는 것입니다.

             다 리 명            사  업 시 기              목       적               특     징
           음의 다리               1983           도시계획도로  하프를 연상시키는 디자인
           바람의 다리               1993           도시계획도로  자연의 바람
           태양의 다리               1993           교통체증 해소  태양의 꽃 '해바라기'
           바다의 다리               1993           교통체증 해소  바다 가까이 위치
           불의 다리               1993           도시계획도로  가마우지 낚시 테마
           나무의 다리               1995           치  수  대  책  과거의 나무다리 공법활용
           철의 다리               1998           노후화 대비  '철의 도시 키타큐슈'상징
           갈매기 다리               2000           치  수  대  책  강으로 돌아온 '갈매기'상징
           돌의 다리               2000           치  수  대  책  고쿠라성의 석단느낌
           달의 다리               2006           수변공간정비  산책로로 연결되는 산책교




키타큐슈시에서는 무라사키강의 다리를 정비하는 것과 함께 강주변을 시민들에게 친근한 수변공간으로 조성하였고, 무라사키강 주변을 활기찬 도시공간으로 만들기 위해 대잔디공원, 폭포 그리고 해변광장 등을 구성했습니다. 또한 시코우즈 물환경관이나 반딧불이관과 같은 환경 관련 체험형 학습시설을 지어 시민들의 이용을 이끌어 냈습니다.

과거 근대화와 산업화의 혜택으로 경제적 부를 이루었지만 도시의 공해문제와 물류흐름의 변화로 인한 항만의 낙후화 등으로 인해 힘든 시기를 보낸 키타큐슈는 자연을 보호하고 가지고 있는 역사적 유산을 정비하는 도시디자인을 통해 도시재생을 성공한 사례입니다.



** 키타큐슈 리버워크(River Walk)








Trackback 0 Comment 0
기억을 찾아가다 - 14

14. 정전 후의 체험들 Ⅴ - 마부 버스, 화물차 군용차 아닌 것들을 그때 우리들은 ‘개인차’라 불렀는데, 개인 승용차는 당시로선 하루에 한두 대 보기도 어려웠고, 거의 모두가 화물차와 버스였다. 거의 모두 일제가 두고 간 ..

건축의 외형 - ‘새둥지’ (Bird's Nest)

동굴에서의 삶을 시작으로 인간의 주거는 자연을 모방하는 단계를 거쳐 현재는 완전히 인공적인 삶의 공간을 만들어 내기에 이르렀습니다. 그러나 여전히 자연적 형태들은 완전한 인공물인 건축의 형태에 영향을 주고 있으며, 의도되었든 ..

기억을 찾아가다 - 13

13. 정전 후의 체험들 Ⅳ - ‘이용범 다리’ ‘용베미 다리’란 말을 언제 쯤 부터 들었는지를 정확하게 기억할 수는 없지만, 이용범(아래 사진 / 1905~1968)이란 인물의 이름이 널리 퍼진 계기로 미루어보면, 1954년..

건축의 외형 - ‘원통’ (cylinder)

일상에서 마주할 수 있는 수많은 도형들 중에, 언제나 주변에 있어서 오히려 존재감이 낮은 경우들이 있습니다. 예를 들면 일상에서의 '원통' 이 그런 것 중 하나일 것입니다. 우리는 수많은 원통형 물체와 함께 살아가고 있으며, ..

기억을 찾아가다 - 12

12. 정전 후의 체험들 Ⅲ - 귀환, 상이군인들 정전 얼마 후에 전장에 갔던 아저씨들이 속속 돌아왔다. 함께 끌려가서(그땐 그렇게들 표현했다) 내내 한 부대에 있다가 함께 돌아온 우용 아저씨와 내 당숙은 상이용사가 되어 돌아..

건축의 외형 - ‘타공판’ (perforated board)

사람이 건축의 외형을 인지하고 기억할 때에 여러 가지 요소들을 보고 듣고 느끼게 됩니다. 개개인의 차이는 있겠으나, 일반적으로 특정 건물은 가장 부각되는 특정 요소로 기억하게 되는 듯 합니다. 규모나 재질, 기하학적 형태, 조..

2018년 새해인사

새해 인사드립니다. 꿈 꾸는 것과 희망하는 것들이 모두 이루어지는 해가 되기 바랍니다.

건축의 외형 - ‘액자’ (frame)

미술의 역사 만큼이나 액자의 역사는 오래 되었을 것입니다. 회화의 전시, 보존 등을 위한 보조적인 위치에서 출발한 액자는 사진의 등장과 기술의 발달 등으로 현재는 picture frame 만이 아니라 photo frame, d..

기억을 찾아가다 - 11

11. 정전 후의 체험들 Ⅱ - 수학여행 전쟁이 막바지로 갈 때쯤 해선 민간자동차도 많이 다니는 것을 실감할 수 있었다. 주로 화물차가 많이 보였는데, 마산 부산 간에만 다니던 버스 숫자도 상당히 불어난 걸 느낄 수 있었다. ..

건축의 외형 - ‘계단’ (Staircase)

오늘은 이전 포스팅들 보다는 조금 더 인공적인 형태라 할 수 있는, '계단' 이라는 주제를 가져와 보았습니다. 계단의 역사는 생각보다 오래 되어, 이미 BC3000년 경 메소포타미아의 지구라트 에서부터 찾아볼 수가 있습니다. ..

기억을 찾아가다 - 10

10. 정권 후의 체험들 Ⅰ- 깡통문화, 총탄 정전 반대를 외치는 집회와 행진이 전국적으로 있었고 마산에서도 무학초등학교 운동장에서 궐기대회가 열렸었다는 이야기를 어른들이나 형들로부터 엿들었던 기억은 있으나 거기에 관심을 기울..

건축의 외형 - ‘초승달’ (crescent)

달은 태양과 마찬가지로 여러 문화권에서 신화나 종교와 연결지어서 생각되었습니다. 초승달은 달이 뜨지 않는 삭 다음에 나타나기 때문에 서양권 에서는 새로운 시작을 의미한다 하여 new moon 이라고도 불리죠. 오늘은 이슬람의 ..

기억을 찾아가다 - 9

9. 한국전쟁기의 학교생활 Ⅲ - 용의검사, 학력경쟁 가교사생활 직후부터 실시된 용의검사는 생활환경이 좋은 도회지 넉넉한 집 아이들에겐 별 부담이 안 되었겠지만, 누추한 환경에서 생활하거나 항상 흙을 묻히고 살아야하는 농촌 아..

건축의 외형 - ‘삼각형’ (Triangle)

피라미드와 삼각형, 그게 그것 아닌가 라고 생각할 수도 있습니다만, 입체도형과 평면도형 이라는 근본의 차이때문에 여러 분야에서 접근 또는 적용 방식 또한 다르다고 할 수 있습니다. 피라미드와 삼각형 은 겹치는 부분도 있지만 확..

기억을 찾아가다 - 8

8. 한국전쟁기의 학교수업 Ⅱ - 떠돌이 수업 초등학교 5학년 때였던 1952년의 학교생활엔 참 변화가 많았다. 담임선생님도 세 번이나 바뀌었고 교실도 다섯 번이나 옮겨 다녔다. 그리고 전입생도 그 해에 갑자기 불어났다. 처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