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2016.09.12 00:00

김형윤의 <마산야화> - 112. 포시의 명 강연

112. ‘포시(布施)’의 명 강연

 

포시진치(布施辰治)라고 하면 50대 이상의 조신인 사회주의자나 민족운동가들에게는 잊을 수 없는 사람이다.

 

수많은 자유주의자 혹은 좌경 변호사 중에도 상촌진(上村進), 산기금조미(山崎今朝彌) 포시(布施) 등은 학의 존재라고 할 수 있으며 하천풍언(賀川豊彦)을 종교가라기보다는 사상가로 보는 것처럼 포시(布施)도 급진 사상가로서 일반은 간주하였다.

 

사법성과 내무성에서는 기회를 노리고 있던 차인데, 일본 공산당 사건의 변론공판 변론 중 당국을 신랄하게 비판한 것이 정부 당국의 비위를 거슬리게 되어 치안 유지법을 적용하여 4년 형의 옥고를 치르기도 했다.

 

피고인 포시(布施)는 판에 박은 주소, 성명을 묻는 판사에게 무직이라고 하기는 싫었던지 법률 기술자라고 비꼬아 답변을 해서 화제거리가 된 일도 있다.

 

布施辰治(후세 다쓰지, ふせ たつじ) ; 18801113~ 1953913, 미야기 현 이시노마키 시 출신의 일본의 인권변호사, 사회운동가이다. 2004년 일본인으로서는 최초로 대한민국 건국훈장(애족장)을 수여받았다.(옮긴 이)

 

 

그가 사회운동이나 약소 민족운동에 대해서는 발분망식(發奮忘食)으로 활약하였으며, 정의를 위하여 사자후(獅子吼)하는 것은 그의 성격이요 생리하고 할 수 있겠으나, 우리나라 사람들에게 가장 인상 깊은 큰 사건 몇 가지를 들어보기로 하겠다.

 

총독부 폭파 미수로 끝난 의열단의 김시현 사건(1923), 상해부두에서 전중의일(田中義一) 대장 암살 미수사건(1921)으로 검거되어 장기(長崎)로 이감된 의열단의 김익상 씨(당시 동지 오성륜 씨는 일본 영사관 유치장을 파옥 탈출하였음), 세칭 백단일명(百單一名)의 제2차 조선 공산당 사건(1925), 충주의 흑기(黑旗)연맹사건(1922), 동경 흑우(黑友)연맹의 재경학우회 습격사건(1928), 대구 무정부주의자의 진반(眞反) 연맹사건(1926), 일본 궁성(宮城) 이중교(二重橋) 폭파 미수의 의열단 김지섭 사건(1924) 등등인데 김지섭 씨의 옥사가 타살이 아닌가를 형무 당국에 맹추궁 후 시체를 인수하여 흑우연맹에 인도하였으며, 대역죄의 김자문자(金子文子)의 옥사도 추궁 후 흔구연맹에 인도한 것은 특기할 사실이다.

 

이 대역죄는 대정(大正) 천황과 황태자 유인(裕仁, 현 천황)을 암살 음모 사건이라 했는데, 연루자 10여 명이 예심 면소(免訴)되고 그 주동으로 박열과 그의 애인 김자문자(金子文子) 2명의 특별 재판 때 포시(布施) 변호사는 장장 다섯 시간을 물 한 모금 마시지 않고 열변을 토했던 것은 법조계를 경탄케 하였으며 자신도 통쾌하였다고 술회한 바 있었다.

 

포시(布施)가 전기(前記) 김시현 사건 변론 차 내조(來朝)하여 그때 마침 김해읍에서 일어났던 농민대 형평(衡平)사원간의 충돌 사건을 현지 답사하고 마산에 들렀을 때이다.

 

19238월 그를 연사로서 초청한 사람은 재마 신진 청년들이었지만 이 가운데는 그를 평소 사숙(私淑)하고 무상 접촉해 왔던 명대(明大) 재학 중 동경에서 변호사 시험에 합격하였던 김형두이다.

 

손문기의 개회사에 김형두 통역으로 개최된 강연 장소는 민의소였으며 임관(臨官)은 가등환일(加藤歡一) 즉 서장과 김 모라는 조선인 고등계 형사 주임이다.

 

연제(演題)무산 계급의 정신이었는데 연사가 일본 굴지의 변호사이며 쟁쟁한 학자 투사인데 비하여 임관(臨官)은 일개 미미한 시골 서장이었으므로 그에 대한 예의는 매우 경건하였고 또 긴장하고 있었다.

 

연설은 약 한 시간이었는데 연설 중에 무산 계급의 정신 운동을 여하히 하느냐? 그 방법은…………하는 대목에 임관석에서 주의 소리가 있자 연사는 이내 주의가 있으니 그러면 화제를 바꾼다고 멋있는 화술로 이어 가다가

 

제군! 동방에 여명이 트면 우주의 암흑은 무산하는 것과 같이 우리 무산계급의 정신운동도 단결이 이루어지는 날에는 전 사회의 비밀 정치와 권력 계급은 여지없이 분쇄되고 말 것을 확신한다고 끝을 맺었다.

 

이때 임관들은 당황하여 중지를 시킬 양으로 기립하였으나 연사는 이미 결론을 내리고 난 뒤라 마치 그 광경은 닭 쫓던 개 지붕 쳐다보는 격이 되었던 것이다.<<<

 

 

Trackback 0 Comment 0
공간과 건축의 궤적 - 창원 성산구 대원동 '꿈에그린' 재건축 터의 역사 - 4

1. 시작하는 글 2. 주거의 변화(대원2구역에 아파트가 들어서기까지) - 3 앞에서 본 것처럼 창원신도시의 계획과정에서 제시되었던 원칙들은 어디 내어놔도 손색이 없을 만큼 훌륭한 내용들이다. 이러한 최초의 의도는 건설과정에서..

공간과 건축의 궤적 - 창원 성산구 대원동 '꿈에그린' 재건축 터의 역사 - 3

1. 시작하는 글 2. 주거의 변화(대원2구역에 아파트가 들어서기까지) - 2 창원 신도시에 주거용 건물이 본격적으로 건설된 시기는 1980년대였다. 대부분 단독주택으로 민간사업자들이 주도한 조적조 2층의 철근콘크리트 구조였으..

공간과 건축의 궤적 - 창원 성산구 대원동 '꿈에그린' 재건축 터의 역사 - 2

1. 시작하는 글 2. 주거의 변화(대원2구역에 아파트가 들어서기까지) - 1 수혈주거로 시작된 인간의 거주양식이 드디어 아파트라는 형식에까지 도달했다. 생활에 필요한 내외조건의 변화에 따라 인간은 달라졌고 인간의 삶을 담았던..

공간과 건축의 궤적 - 창원 성산구 대원동  '꿈에그린'  재건축 터의 역사 - 1

<이번 포스팅은 창원 의창구 대원동에 재건축 중인 '꿈에그린' 아파트 부지(아래 그림의 붉은 밑줄친 부지)에 존재했던 현대사원아파트를 비롯한 여러 아파트들에 대한 내용이다. '마을흔적'을 남기기 위해 정리했던 글이다.> 목차..

얼음장수의 뜨거웠던 하루 : 3.15의거 한 참여자에 관한 미시사적 분석 - 8

Ⅳ. 맺음말 이 글에서 우리는 1960년 3월 15일 마산에서 일어난 1차 시위에 참가한 하상칠이라는 특정 개인의 경험에서 도출된 다음 두 가지 의문에 답하고자 노력했다. 하나는 시위 참가 동기에 관한 것이고, 다른 하나는 오..

얼음장수의 뜨거웠던 하루 : 3.15의거 한 참여자에 관한 미시사적 분석 - 7

1. 그는 왜 시위에 직접 참가했던가 2. 그는 왜 그토록 오랫동안 침묵했던 것일까 1) 보복 공포와 빨갱이 트라우마 2) 증언 결심 동기 하상칠은 그동안 증언을 하지 않았던 이유에 대해 “그날 밤 내 혼자만 싸웠던 것도 아니..

얼음장수의 뜨거웠던 하루 : 3.15의거 한 참여자에 관한 미시사적 분석 - 6

1. 그는 왜 시위에 직접 참가했던가 2. 그는 왜 그토록 오랫동안 침묵했던 것일까 하상칠의 증언에서 품게 되는 두 번째 의문은 그는 왜 그토록 오랫동안 시위 참가 사실을 비밀로 유지해왔는지 그리고 50년이나 지난 시점에서 증..

얼음장수의 뜨거웠던 하루 : 3.15의거 한 참여자에 관한 미시사적 분석 - 5

1. 그는 왜 시위에 직접 참가했던가 1) 사회적 요인 2) 개인적 요인 동일한 사회적 요인이 주어져 있다 해도 모든 시민이 동일한 반응을 하는 것은 아니다. 저항심이 강하든 정의감이 투철하든 또는 사회적 불만이 가득하든 모두..

얼음장수의 뜨거웠던 하루 : 3.15의거 한 참여자에 관한 미시사적 분석 - 4

Ⅲ. 얼음장수의 미스터리 3․15의거 역시 한국의 민주화 과정에서 일어났던 다른 대규모 시민항쟁과 마찬가지로 수많은 분석의 대상이 되었다. 그러나 기존 분석은 대부분 거시 사회사 분석으로서 항쟁 참가자들의 정의감이나 불만이 저..

얼음장수의 뜨거웠던 하루 : 3.15의거 한 참여자에 관한 미시사적 분석 - 3

Ⅱ. 얼음장수의 정체, 증언 및 평가 2. 녹취와 증언록 다음은 하상칠이 2010년 7월 21일 14시 3 15의거기념사업회 회의실에서 당시 백한기 회장 앞에서 2시간여에 걸쳐 진술한 증언 녹취록을 풀어 그해 말 동 사업회에서..

얼음장수의 뜨거웠던 하루 :  3.15의거 한 참여자에 관한 미시사적 분석 - 2

Ⅱ. 얼음장수의 정체, 증언 및 평가 1. 연구 대상자 프로필 (이 부분은 연구 대상자가 필자의 장인이어서 평소 필자가 그에게 들어서 알고 있는 사항과 그의 사망 후 필자가 이 글을 쓰기로 마음먹은 후 그의 가족, 일가, 지인..

얼음장수의 뜨거웠던 하루 : 3.15의거 한 참여자에 관한 미시사적 분석 - 1

이 글은 1960년 3․15의거 당일 야간 시위에 주도적으로 참가했던 한 개인의 증언을 바탕으로 그의 개인사를 하나의 창으로 삼아 역사적 사건을 재조명한 경남대학교 경제금융학과 서익진 교수의 논문이다. 연구는 사적 기록이나 증..

걸작 - 이집트 룩소르 구르나 마을 - 4

구르나 마을이야기 - 2 《극장》 극장은 아름다운 내부공간과 무대를 가지고 있었다. 햇빛을 가리기 위해 담쟁이가 덥혀있었다는 객석 회랑 목조 파고라 위의 담쟁이는 이미 찾아볼 수 없었지만 흙으로 빚어진 구조물은 모두 원형대로 ..

걸작 - 이집트 룩소르 구르나 마을 - 3

구르나 마을 이야기 - 1 일행이 나일강변에 자리한 경관 좋은 호텔에서 휴식을 취하던 오후. 안내자와 함께 조그만 배를 타고 나일강을 건너 구르나 마을로 향했다. 구르나 마을을 찾을 수 있었던 것은 현지 안내자 덕분이었다. 그..

걸작 - 이집트 룩소르 구르나 마을 - 2

위대한 건축가 하싼 화티(Hassan Fathy) - 2 하싼 화티가 구르나 마을을 건설할 1940년대 중반, 그 당시 영국의 식민 지배를 받고 있던 이집트는 서양식 건축이 판을 치고 전통적인 이집트 양식의 건물들은 사라져가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