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2017.11.09 00:00

건축의 외형 - '나선' (Helix or Spiral)

 난주의 주제였던 '' (sphere) 이어 다른 3차원 형태 '나선' (Helix or Spiral) 이라는 주제로 이야기를 볼까 합니다.


 나선 형태는 자연 속에서 규모와 종류를 가리지 않고 등장하며, ,간접적으로 인간의 삶과 건축에 영향을 주어왔습니다.



출처 - descrier.co.uk


출처 - wikipedia


출처 - wikipedia


 

 이전에 불가능했던 수많은 건축 형태들을 실현해 내는 것이 가능해진 현대 이전에도 나선 형태는 (외형 아닐지라 하더라도) 건축에 영향을 주어 왔습니다.


 

- 샹보르 내성의 이중 나선 계단


 출처 - http://www.chambord.org


 

 위 사진들은 프랑스 샹보르  (Château de Chambord, 1566) 내부의 이중나선형 계단입니다. 1981 세계문화유산 으로 지정된 샹보르 성의 내성 중앙에 위치한 계단은 레오나르도  빈치 (Leonardo da Vinci, 1452.4.15 ~ 1519.5.2, 이탈리아 설계했을 것이라고 추측되고 있습니다




 - 구겐하임 미술관 (The Solomon R. Guggenheim Museum, 1959)


 출처 - www.nycgo.com


 출처 - flickr.com



 근대 건축 3대 거장 (master) 중 한명으로 꼽히는 프랭크 로이드 라이트 (Frank Lloyd Wright, 1867~1959) 가 설계한 구겐하임 미술관은 여러 의미로 가장 유명한 미술관 중 하나가 아닌가 싶습니다. 학술적, 미학적 가치를 인정받고 있는 동시에 뉴욕시의 관광명소이기도 하죠.





- 상하이 타워 (Shanghai Tower, 2015)


출처 - wikipedia


 2008 착공하여 2015 완공된 상하이 타워 (혹은 상하이 센터 빌딩) 입니다독일 겐슬러 (https://www.gensler.com/projects) 에서 설계한 건물은 높이 632m, 128 규모로 부르즈 칼리파 다음으로 세계에서 두번째로 높은 건물입니다

 여담으로 현재 마천루 순위는 http://www.skyscrapercenter.com/buildings 에서 확인하실 있습니다.




Camp Adventure Park (혹은 The Treetop Experience, 2018 개관 예정)




출처 - www.lonelyplanet.com


 덴마크 건축그룹 EFFEKT (http://www.effekt.dk/camp-adventure-park) 가 디자인하고, 덴마크에 세워질 이 전망대는 50m 높이의 나선형 타워를 포함, 총 900m의 산책로를 제공하게 될 것이라고 합니다. 

 Lonely planet 에 간략한 소개기사가 있어서 링크해 봅니다 (https://www.lonelyplanet.com/news/2017/06/14/spiral-treetop-forest-walkway-denmark/)


<이태림>


 

 

 

 


 

Trackback 0 Comment 0
기억을 찾아가다 - 14

14. 정전 후의 체험들 Ⅴ - 마부 버스, 화물차 군용차 아닌 것들을 그때 우리들은 ‘개인차’라 불렀는데, 개인 승용차는 당시로선 하루에 한두 대 보기도 어려웠고, 거의 모두가 화물차와 버스였다. 거의 모두 일제가 두고 간 ..

건축의 외형 - ‘새둥지’ (Bird's Nest)

동굴에서의 삶을 시작으로 인간의 주거는 자연을 모방하는 단계를 거쳐 현재는 완전히 인공적인 삶의 공간을 만들어 내기에 이르렀습니다. 그러나 여전히 자연적 형태들은 완전한 인공물인 건축의 형태에 영향을 주고 있으며, 의도되었든 ..

기억을 찾아가다 - 13

13. 정전 후의 체험들 Ⅳ - ‘이용범 다리’ ‘용베미 다리’란 말을 언제 쯤 부터 들었는지를 정확하게 기억할 수는 없지만, 이용범(아래 사진 / 1905~1968)이란 인물의 이름이 널리 퍼진 계기로 미루어보면, 1954년..

건축의 외형 - ‘원통’ (cylinder)

일상에서 마주할 수 있는 수많은 도형들 중에, 언제나 주변에 있어서 오히려 존재감이 낮은 경우들이 있습니다. 예를 들면 일상에서의 '원통' 이 그런 것 중 하나일 것입니다. 우리는 수많은 원통형 물체와 함께 살아가고 있으며, ..

기억을 찾아가다 - 12

12. 정전 후의 체험들 Ⅲ - 귀환, 상이군인들 정전 얼마 후에 전장에 갔던 아저씨들이 속속 돌아왔다. 함께 끌려가서(그땐 그렇게들 표현했다) 내내 한 부대에 있다가 함께 돌아온 우용 아저씨와 내 당숙은 상이용사가 되어 돌아..

건축의 외형 - ‘타공판’ (perforated board)

사람이 건축의 외형을 인지하고 기억할 때에 여러 가지 요소들을 보고 듣고 느끼게 됩니다. 개개인의 차이는 있겠으나, 일반적으로 특정 건물은 가장 부각되는 특정 요소로 기억하게 되는 듯 합니다. 규모나 재질, 기하학적 형태, 조..

2018년 새해인사

새해 인사드립니다. 꿈 꾸는 것과 희망하는 것들이 모두 이루어지는 해가 되기 바랍니다.

건축의 외형 - ‘액자’ (frame)

미술의 역사 만큼이나 액자의 역사는 오래 되었을 것입니다. 회화의 전시, 보존 등을 위한 보조적인 위치에서 출발한 액자는 사진의 등장과 기술의 발달 등으로 현재는 picture frame 만이 아니라 photo frame, d..

기억을 찾아가다 - 11

11. 정전 후의 체험들 Ⅱ - 수학여행 전쟁이 막바지로 갈 때쯤 해선 민간자동차도 많이 다니는 것을 실감할 수 있었다. 주로 화물차가 많이 보였는데, 마산 부산 간에만 다니던 버스 숫자도 상당히 불어난 걸 느낄 수 있었다. ..

건축의 외형 - ‘계단’ (Staircase)

오늘은 이전 포스팅들 보다는 조금 더 인공적인 형태라 할 수 있는, '계단' 이라는 주제를 가져와 보았습니다. 계단의 역사는 생각보다 오래 되어, 이미 BC3000년 경 메소포타미아의 지구라트 에서부터 찾아볼 수가 있습니다. ..

기억을 찾아가다 - 10

10. 정권 후의 체험들 Ⅰ- 깡통문화, 총탄 정전 반대를 외치는 집회와 행진이 전국적으로 있었고 마산에서도 무학초등학교 운동장에서 궐기대회가 열렸었다는 이야기를 어른들이나 형들로부터 엿들었던 기억은 있으나 거기에 관심을 기울..

건축의 외형 - ‘초승달’ (crescent)

달은 태양과 마찬가지로 여러 문화권에서 신화나 종교와 연결지어서 생각되었습니다. 초승달은 달이 뜨지 않는 삭 다음에 나타나기 때문에 서양권 에서는 새로운 시작을 의미한다 하여 new moon 이라고도 불리죠. 오늘은 이슬람의 ..

기억을 찾아가다 - 9

9. 한국전쟁기의 학교생활 Ⅲ - 용의검사, 학력경쟁 가교사생활 직후부터 실시된 용의검사는 생활환경이 좋은 도회지 넉넉한 집 아이들에겐 별 부담이 안 되었겠지만, 누추한 환경에서 생활하거나 항상 흙을 묻히고 살아야하는 농촌 아..

건축의 외형 - ‘삼각형’ (Triangle)

피라미드와 삼각형, 그게 그것 아닌가 라고 생각할 수도 있습니다만, 입체도형과 평면도형 이라는 근본의 차이때문에 여러 분야에서 접근 또는 적용 방식 또한 다르다고 할 수 있습니다. 피라미드와 삼각형 은 겹치는 부분도 있지만 확..

기억을 찾아가다 - 8

8. 한국전쟁기의 학교수업 Ⅱ - 떠돌이 수업 초등학교 5학년 때였던 1952년의 학교생활엔 참 변화가 많았다. 담임선생님도 세 번이나 바뀌었고 교실도 다섯 번이나 옮겨 다녔다. 그리고 전입생도 그 해에 갑자기 불어났다. 처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