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2017.12.07 00:02

건축의 외형 - ‘삼각형’ (Triangle)

  라미드와 삼각형, 그게 그것 아닌가 라고 생각할 수도 있습니다만, 입체도형과 평면도형 이라는 근본의 차이때문에 여러 분야에서 접근 또는 적용 방식 또한 다르다고 할 수 있습니다. 

 피라미드와 삼각형 은 겹치는 부분도 있지만 확실한 각자의 영역을 가지고 있는 도형입니다. 건축에 대입해도 마찬가지 라고 할 수 있지요.

 오늘은 삼각형 - 하나의 면을 만들어 낼 수 있는 최소단위 이기 때문에 컴퓨터 그래픽 분야에서 기본 단위가 되기도 하는 이 평면도형이 건축과 접목된 사례들을 보도록 하겠습니다.


 - Allandale House (미국 , 2010)

출처 - blog.wanken.com

출처 - www.archdaily.com/


 MIT 건축과 부교수 이면서, 케임브리지에 사무소를 둔 WOJR의 수장인 윌리엄 오브라이언 주니어 (William O’Brien Jr , http://www.wojr.org/ ) 의 A 자형 혹은 삼각형 입면의 주택 렌더링 이미지들 입니다. 건물 전체가 삼각형인 것은 아니며, 특정 각도에서만 보여지는 이미지 입니다.

 특이품 감정가 (원문으로 idiosyncratic connoisseur 인데, 일반적인 직업은 아닌 듯 하네요) 와 그녀의 가족들을 위한 집임과 동시에, 여러 수집품들을 보관, 전시하는 역할을 겸해야 하는 다소 독특한 조건이 있었기 때문에, '별장' 이라고 보아도 다소 독특한 공간 구조가 나올 수 있었던 듯 싶습니다. 

 2010년 4월에 archdaily 에 소개되었으며 (링크는 여기를 클릭) 도면을 포함한 여러 자료들을 보실 수 있습니다. 

 영어가 부담스러우시다면, 아키데일리 기사를 우리말로 잘 풀어놓은 블로그를 방문해 보시길 바랍니다 (블로그는 여기를 클릭 - 이곳에는 자료는 없습니다).


 - Infinity Chapel at Conrad Bali (인도네시아 발리, 2013) 

출처 - www.flyingbride.com/

출처 - www.conradbali.com/


 주택처럼 일상을 담는 건축도 있지만, 특정한 행동이나 혹은 특수한 때 를 위한 건축도 있는 법이죠. 콘래드 발리 호텔 부속 Infinity Chapel 이 바로 그런 경우 중 하나, 보통은 일생에 단 한번뿐인 '결혼' 을 위한 건축입니다.

 Hospitality (환대 - 호텔 리조트 등의 산업을 의미합니다) 분야에서 굵직한 프로젝트들을 진행하는 세계적 디자인 컨설턴트 WATG (http://www.watg.com/) 에서 콘래드 발리 전체의 디자인을 진행하였습니다. 2017년에 개장한 인천 영종도 파라다이스 시티 또한 이들의 작품입니다.

 

 - VIA 57 WEST (미국 뉴욕, 2016)

출처 - anotherangle.eu

출처 - www.archdaily.com/

 

 덴마크 건축 그룹 BIG - Bjarke Ingels Group 이 그 이름에 '걸맞는' 사이즈의 주상 복합 건물을 내놓으면서 뉴욕의 스카이라인을 크게 바꿔놓았습니다. (이들 홈페이지에 가면 실제로 큰 대 자 아이콘을 사용하고 있습니다 - 클릭하시면 BIG 홈페이지로 이동합니다)

 원룸 타입에서 4 베드룸 타입까지 709세대를 포함하는 VIA 57 WEST 는 BIG 의 프로젝트 설명에 의하면, skyscraper 에 대응하는 "Courtscraper" 라는 새로운 형태(typology) 를 제안한다 라고 하는군요.

 건물 전체를 볼 수 있는 위치에서는 누가 보아도 삼각형의 형태를 띄지만, 평면과 여러 렌더링 들을 보면 그렇게 단순하지 않은 프로젝트 입니다. 아키데일리에 소개된 글을 첨부합니다 -> https://www.archdaily.com/794950/via-57-west-big


 - Bruder Klaus Field Chapel (Mechernich, 독일, 2007)

출처 - www.swissinfo.ch


 다른 세 프로젝트와는 삼각형이 표현된 방식이 다른 작품을 하나 소개합니다 - 건축계의 노벨상 이라 불리는 프리츠커 상 2009년 수상자이기도 한 스위스 건축가 피터 줌토르 (Peter Zumthor)의 작품, Bruder Klaus Kapelle 입니다.

 외관만 보아서는 신비롭고 환상적인 느낌을 주는 내부를 상상해 내기 어려울 것입니다. 내부 사진들을 같이 올려봅니다. 

출처 - www.archdaily.com/

출처 - akau694.blogspot.kr/


 15세기의 스위스 성인 클라우스 수사 (Nicholas of Flüe  or  Bruder Klaus) 를 기린다는 의미의 이름을 가지고 있는 이 예배당은 신도들의 예배를 위한 공간이 아니라 건축주인 이 지역 농부의 개인 기도실 이라고 합니다. 

<이태림>

신고
Trackback 0 Comment 0
건축의 외형 - ‘초승달’ (crescent)

달은 태양과 마찬가지로 여러 문화권에서 신화나 종교와 연결지어서 생각되었습니다. 초승달은 달이 뜨지 않는 삭 다음에 나타나기 때문에 서양권 에서는 새로운 시작을 의미한다 하여 new moon 이라고도 불리죠. 오늘은 이슬람의 ..

기억을 찾아가다 - 9

9. 한국전쟁기의 학교생활 Ⅲ - 용의검사, 학력경쟁 가교사생활 직후부터 실시된 용의검사는 생활환경이 좋은 도회지 넉넉한 집 아이들에겐 별 부담이 안 되었겠지만, 누추한 환경에서 생활하거나 항상 흙을 묻히고 살아야하는 농촌 아..

건축의 외형 - ‘삼각형’ (Triangle)

피라미드와 삼각형, 그게 그것 아닌가 라고 생각할 수도 있습니다만, 입체도형과 평면도형 이라는 근본의 차이때문에 여러 분야에서 접근 또는 적용 방식 또한 다르다고 할 수 있습니다. 피라미드와 삼각형 은 겹치는 부분도 있지만 확..

기억을 찾아가다 - 8

8. 한국전쟁기의 학교수업 Ⅱ - 떠돌이 수업 초등학교 5학년 때였던 1952년의 학교생활엔 참 변화가 많았다. 담임선생님도 세 번이나 바뀌었고 교실도 다섯 번이나 옮겨 다녔다. 그리고 전입생도 그 해에 갑자기 불어났다. 처음..

건축의 외형 - ‘도넛’ (doughnut or donut)

건축과 도넛? 언뜻 무슨 관계가 있느냐 라고 생각하실 수도 있겠습니다. 그렇다면 'ring' 이라고 표현해 볼까요? 여기에 현재는 고인이 된 스티브 잡스 와 그가 창업한 애플 을 함께 생각해 보면, 아! 하고 떠오르는 것이 있..

기억을 찾아가다 -7

7. 한국전쟁기의 학교생활 Ⅰ - 떠돌이 수업 피난 갔다 와서 학교에 나가보니, 들은 대로 학교는 이미 군용병원이 되어 있었다. 이웃 마산상업중학교(용마고의 전신인 마산상고와 마산동중이 분리되기 전의 학교)도 마찬가지였다. 이..

건축의 외형 - ‘육각형’ (hexagon)

오늘의 주제는 '육각형' (hexagon) 입니다. 수많은 정다면체 중에 동일한 점을 둘러싼 공간을 빈틈없이 채울 수 있는 도형은 정삼각형, 정사각형, 정육각형 단 3가지만 존재하는데, 자연에서 우리가 그나마 자주 볼 수 있는..

기억을 찾아가다 - 6

6. 한국전쟁기의 봉암동 Ⅳ - 징병, 피난 귀향 전쟁 나고 열흘 쯤 되었다. 낯선 얼굴을 보기 어려운 시골마을에 낯선 복장에 낯선 체형의 사내들이 나타나기 시작했다. 우린 아직 어려 잘 인지하지 못했으나, 어른들이나 형들의 ..

건축의 외형 - ‘각뿔’ (Pyramid)

오늘의 주제는, 어쩌면 '각뿔' 이라는 우리말 보다 피라미드 (pyramid) 라는 영어 단어가 더 익숙한, 옆면의 형태가 삼각형인 입체도형을 소개합니다. - 기자 의 대피라미드 (Great Pyramid of Giza, 이집..

기억을 찾아가다 - 5

5. 한국전쟁기의 봉암동 Ⅲ - 미군들 우리들은 예사로 ‘할로’를 외치곤 했지만, 어른들이 인식은 많이 달랐었다. 특히 처녀들과 젊은 아녀자들에게 미군은 공포의 대상이었다. 어느 새댁은 야산에 끌려가 윤간당한 후 소나무에 목을..

건축의 외형 - '나선' (Helix or Spiral)

지난주의 주제였던 '구' (sphere) 에 이어 또 다른 3차원 형태 인 '나선' (Helix or Spiral) 이라는 주제로 이야기를 해 볼까 합니다. 나선 형태는 자연 속에서 규모와 종류를 가리지 않고 등장하며, 직,간..

기억을 찾아가다 - 4

4. 한국전쟁기의 봉암동 Ⅱ - 미군들 미군들에 대한 이야기의 상당 부분은 필자의 졸저 『상식의 서식처』에서 빌어 오고자한다. 「피난처에서 돌아온 날부터 나는 참 신기한 것들을 많이 보았다. 귀를 막아야 할 정도의 굉음을 내며..

건축의 외형 - '구' (sphere)

<오늘부터 매주 목요일은 재미있게 디자인된 건축물들을 포스팅해볼 계획입니다> 건축을 이루는 요소라고 말할 수 있는 것들은, 건축 교육을 받지 않은 사람이라도 쉽게 여러 가지를 떠올릴 수 있을 것입니다. 그 중에서도 '외형'에 ..

기억을 찾아가다 - 3

3. 한국전쟁기의 봉암동 Ⅰ- 좌익과 피난 내 초등학교 일이학년 때 팔룡산 상사바위 근처나 불암사 근처 산먼뎅이들에 봉홧불이 올라 있는 광경을 종종 보았다. 그리고 새벽에 한길에서 붉고 푸른 삐라들도 주워보았다. <팔룡산 ..

기억을 찾아가다 - 2

2. 봉암동 형성 Ⅱ 팔용산에 수원지가 건설된 것은 1930년이었다. 처음 만들었을 때는 일인 1일 급수량 170리터 기준으로 인구 16,000명을 예상하고 만들었다가 증축을 하기도 했다. 광역상수도 확장사업이 완료된 1984..